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티스토리 블로그의 BlogAPI를 오늘 처음으로 쓴다. 티스토리를 시작할 때 [사용하기]를 설정했지만, 그 의미를 알지 못했다. 드디어 오늘 전문블로그인 티스토리의 진가를 한층 더 실감한다. 

티스토리에서 내가 꾸미고 싶었던 이른바 '블로그포털'을 만든 것도 가슴벅찬 일이었다. 구입한 도메인(URL)을 넣고 빼고 , 스킨을 이것저것으로 바꾸는 것도 매우 흥미로운 경험이었다. 

앞으로 티스토리는 나의 남은 삶과 함께 걸어가는 '영원한 동반자'가 될 것임에 틀림없다. 아마도 내 유서조차 이곳 티스토리에 남길지 모르겠다. 티스토리는 내 운명이다.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Posted by A&Z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