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베타뉴스 이직 대표'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0.12.05 뜨는 IT사이트 '베타뉴스' 이직 대표의 페이스북 강의










떠오르고 있는 IT사이트인 베타뉴스의 이직 대표가 최근 강의한 페이스북 자료입니다. 이직 대표는 한 번 밖에 뵙지 못했는데,젊고 성실하고 진솔한 분으로 보입니다. 아마 제 감각이 꽤 맞을 것입니다. 제 판단력의 신뢰도는 95% 정도로 할까요. (ㅋㅋ)   

이직 대표는 저의 '트위터 구루'에 해당하는 분입니다. 이 분이 베타뉴스 사이트에 띄운 동영상 자료를 보고 트위터의 걸음마를 시작했습니다. 페이스북을 시작한 뒤엔, 이 마당에서 교류합니다. 아무래도, 트위터는 소셜 네트워킹하기엔 너무 많은 팔로어십을 갖고 있습니다. 

페이스북도 전혀 모르는 분과 친구가 되는 건 일종의 '생활정치적 행위'가 아닐까 생각합니다. 거의 100%에 가까운 정치인들은 저녁식사와 술을 함께 마시며 많은 이야기를 했음에도 불구하고 사람을 잘 기억하지 못합니다. 자신에게 큰 도움이 될 만한 극히 일부 사람을 빼고는 말입니다. 돈이 엄청 많거나, 인적 네트워크가 매우 좋거나, 영향력이 강한 언론인이면 기억하겠죠. 페이스북에서도 마찬가지 상황이 벌어집니다. 

페이스북은 지금까지 알던 사람과 교유하는 게 기본입니다. 그래야 즐거움을 얻을 수 있습니다. 인적 네트워크요? 그거 절대 쉽지 않습니다. 적극적으로 친구를 팍팍 늘려가는 분들은 자신의 필요성이 크기 때문일 따름입니다. 예컨대 강의를 따려는 분들이나 책을 내려는 분들은 스스로를 적극적으로 마케팅해야 합니다. 페이스북처럼 좋은 공짜 마케팅 툴이 어디 있나요?  

페이스북 같은 데서 절절한 인간적 교류를 원한다면 그건 큰 착각입니다. 그럴 분도 썩 많지 않겠지만요. 그러나 서로에게 큰 기대를 하지 않는 범위 내의 네트위킹은 가능하다고 봅니다. 그런 정도도 사실 대단한 것입니다. 이직 대표의 좋은 강의자료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그리고 그가 소개하는 자신의 페이스북,트위터,베타뉴스 사이트를 방문해 보시기 바랍니다. 시간낭비가 되지 않을 것임을 확신합니다. 

글 = 김영섭 (edwdkim@naver.com) 




Posted by A&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