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대학 동기 몇몇이 등산클럽에 가입해 한동안 산행을 다녔다. 회원들 가운데는 젊은 사람들이 많았다. 그들의 신선하고 강한 기를 빨아들이는 대신, 이따금 술값을 내도 좋았다. 
 



'해외여행 & 볼거리 > '500m + 알파 ' 걷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광대무변한 북한산  (0) 2011.03.13
생애 첫 시산제  (0) 2011.03.13
고행의 봉정암  (0) 2010.07.14
눈부신 신록  (0) 2010.05.21
지리산 둘레길을 가다  (0) 2010.04.24
중년의 등산 추억  (0) 2010.03.21
Posted by A&Z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