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이슈2010.06.05 13:09

오늘 아침 신문엔 6.2지방선거의 책임을 지고 여권 거물들이 사퇴의사를 밝힌 뉴스가 크게 보도됐다. 정몽준 한나라당 대표와 정정길 청와대 대통령실장에 이어, 정운찬 국무총리가 사의를 표했다는 것이다. 정 총리의 사의 표명은 아직 청와대에 의해 부인되고 있지만, 그가 세종시와 관련해 총대를 맸던 만큼 물러나겠다는 의사 표시를 하는 것은 불가피한 것으로 관측된다.  
정운찬 상세보기


정정길 / 별정직공무원
출생 1942년 5월 20일
신체
팬카페
상세보기

정몽준 (鄭夢準) / 국회의원,스포츠기관단체인
출생 1951년 10월 27일
신체
팬카페 미네모(MYNEMO)
상세보기


이 대목에서 문득 '정도령'이 떠오른다. 잘 알다시피 정도령은 조선 중기를 거치면서 민초들의 입에 오르내렸던 '미래의 진인(眞人)이다. 정감록은 진인 정도령이 어느날 갑가지 나타나 계룡산 밑에 도읍이 있는 나라를 세우고 왕이 된다고 예언했다. 하지만 수 백년 동안 참서(讖書) 정감록의 예언은 들어맞지 않았다. 요샛말로 치면 일종의 유언비어이니 '믿고나 말거나'식의 허무맹랑한 것으로 치부할 수 있겠다. 

하지만, 정치를 하는 사람들은 정감록의 예언을 철석같이 믿고 있는지도 모른다.  누구나  자신에게 유리한 방식으로 생각하는 습성이 있기 때문이다. 공교롭게도 세종시 추진과 관련해 현 대동령을 떠받들어 왔다고도 할 수 있는 요직의 거물들이 모두 정씨이고, 이들이 이번 지방선거의 참패에 책임을 지고 모두 물러나겠다고 하니 참으로 묘한 일이다. 물론 이런 '정도령 생각'이 비단 어떤 개인에게만 스쳐가는 건 아닐 듯 싶다. 세종시와 계룡산,그리고 '정'도령들의 운명은 어떻게 될까 사뭇 궁금하다.    
 
  
계룡산
주소 충남 공주시 반포면 학봉리 777
설명 맑고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조상의 혼이 깃든 소중한 문화재가 곳곳에...
상세보기
정감록 (e시대의 절대사상 16)
카테고리 인문
지은이 김탁 (살림, 2005년)
상세보기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남 공주시 반포면 학봉리 777 | 계룡산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A&Z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