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알선수재 및 뇌물수수 혐의로 구속기소된 안원구 전 국세청 국장이 항소심 공판에서 이명박대통령이 '도곡동 땅'의 실소유주로 나와 있는 전표가 있다고 밝혔다고 경향신문이 오늘 보도했습니다. 안 전 국세청 국장은 기업들의 세무조사에서 편의를 봐주겠다며 자신의 부인이 운영하는 갤러리의 미술품을 강제로 판 혐의로 구속기소돼 재판을 받고 있습니다. 경향신문 구교형 기자의 보도입니다. 

Posted by A&Z